최종편집:2024-07-24 11:53:44
TRENDING NOW
정치 +
강명구 의원, 금융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금융이 국민의 희망이 되어야” 소신 밝혀..
지난 22일 국회 정무위원회에서는 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열렸다. .. 
김천시의회, 청주 북이면 소각장 피해지역 현장 방문..
김천시의회(의장 나영민) 의원들은 지역 내 SRF(고형폐기물) 건축허가 교부와 이를 반대하는 시민들의 갈등이 첨예한 상황에서 김천시에서 하루에 소각될 폐기물의 양과 비슷한 양을 처리하고 있는 지역의 사례를 직접 확인하고 이를 토대로.. 
강명구 의원, “아이돌봄 서비스의 신뢰성ㆍ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한 <아이돌봄 지원법> 발의”..
강명구 의원(국민의힘·경북구미시을)은 18일 마약 중독ㆍ정신 질환 등 아이돌보미 결격 사유를 확인하는 절차를 강화하는 <아이돌봄 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 
김천시의회, 대구체육공원 암벽등반장 및 경산국제클라이밍 파크 시설 방문..
김천시의회(의장 나영민)는 18일 대구체육공원에 위치한 암벽등반장과 삼성현역사문화공원에 위치한 경산국제클라이밍파크를 방문했다. .. 
강명구 의원, 한국회계학회와 공동으로 <가상자산 과세제도 현안 토론회> 개최..
지난 16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실에서 국민의힘 강명구 국회의원(경북 구미시을)과 한국회계학회 공동주최로 <가상자산 과세제도 현안 토론회>가 열린다. .. 
경제 +
대구·구미·포항상의, 캠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대구상공회의소(회장 박윤경)·구미상공회의소(회장 윤재호)·포항상공회의소(회장 나주영)가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권남주)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김원대)와 23일 대구상공회의소 4층 중회의실에서「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구미시, 1,580억 원 증가한 2조 1,600억 원 추경 편성..
구미시는 2024년 본예산 2조 20억 원 대비 1,580억 원(7.89%)이 증가한 2조 1천600억 원 규모의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지난 18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 
구미시, 2024 춘夏추동 취업한마당‘성황’..
구미시는 지난 17일 복합스포츠센터에서 열린‘2024 춘夏추동 취업한마당’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 
김천시, 2040 김천도시기본계획 확정..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난 17일 경북도로부터‘2040년 김천도시기본계획’을 최종승인을 받아 2040년까지 김천 미래청사진을 제시했다. .. 
비운의 왕 단종, 구미에서 곰탕으로 대박난다..
구미시는 18일 김장호 구미시장이 1산단에 위치한 (주)다담 공장을 방문하며 기업친화적 시정 행보를 이어갔다고 밝혔다. .. 
 
<칼럼>砥柱中流 +
사회/문화/교육 +
포토뉴스
오피니언
현재 그 중심에서 밀려나고 있다는 .. 
기후재난 등 복잡하고 예측불가능한 .. 
2024 `청춘` 금오천 벚꽃 페스.. 
구자근 예비후보를 두고 많은 말들이.. 
희망찬 갑진년 새해, 한결같은 마음.. 
푸른 용의 해인 갑진년, 민족의 대.. 
2024년 희망찬 갑진년 청룡의 해.. 
농촌 +
가장 많이 본 뉴스
주간 월간
구미러닝크루, 나이트런 페스티벌 개최..
전국 최대 과일의 고장 영천, 여름철 과일 본격 출하..
구미문화재단, 문화인력양성사업 「구미문화리더학교」 참가자 모집..
구미시, 1,580억 원 증가한 2조 1,600억 원 추경 편성..
비운의 왕 단종, 구미에서 곰탕으로 대박난다..
구미시, 최초의 국립대와 사립대 연합 모델로 인재 ‘쑥쑥’ 키운다..
김천시, 2040 김천도시기본계획 확정..
제3회 김천시 지회장기 한궁대회 개최..
구미시, 7월 정기분 재산세 460억 원 부과..
농업의 미래, 구미에서 꽃피다…9월 대회 준비 ‘순항’..
제호 : 지비저널 /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백산로1길 22, 202호 / 대표전화 : 054-452-1638 / 팩스 : 054-452-1638
등록번호 : 경북, 아00600 / 등록일 : 2020년 09월01일 / 발행인 : 임호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호성 / mail : gbjou1638@naver.com
지비저널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지비저널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